“위기극복 위해 中企제품 구매확대 및 적정단가 보장을”

중기중앙회, LH와 상생협력 간담회 개최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중소기업의 판로지원과 애로 해소를 위해 23일(목) 11시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을 초청, 중소기업계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중소기업계는 LH의 구매력을 활용하여 ▲「조합추천 수의계약」 제도 활성화 ▲공사용자재 직접구매(분리발주) 등 중소기업계의 판로확대와 적정단가 보장을 요청하면서 ▲재난극복 위한 부정당업자 제재조치 완화 ▲시험성적서 제출방식 개선 등 관련 제도 개선사항 13건을 건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사태로 극도로 어려워진 중소기업 경영환경을 대변하듯 많은 현안들이 쏟아졌으며, 특히 LH의 구매제도 개선 및 적정단가 보장에 대한 의견이 주를 이뤘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LH의 중소기업 제품 구매확대와 제도개선으로 중소기업들이 우리 경제회복에 기여하는 계기를 마련해 달라”고 요청하며, “중소기업들도 기술개발을 통한 품질향상에 최선을 다하는 등 국난극복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일자리가 만들어지고 고용이 늘기 위해서는 결국 중소기업이 살아야 한다”고 강조하며  “이번 간담회에서 청취한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안에 대해 해결방안을 모색함으로써 중소기업의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간담회는 지난해부터 이어 오고 있는 양 기관의 동반성장 노력의 성과로, 코로나19 사태에서 국가경제 회복을 위해서는 중소기업 판로확대 지원이 꼭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이뤄낸 결과이며, 양 기관은 향후에도 제도개선 성과 점검 및 상생협력 방안 마련을 위해 정례적으로 만나 협의키로 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