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닉슨', 레이저 의료기기 시장 확장한다



원텍의 동물용 헬스케어 브랜드 애닉슨(ANIXON, 대표 김정현)은 반려동물 의료산업 전시회인 '카멕스(CAMEX) 2020'에 참가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애닉슨은 635nm, 810nm, 915nm, 975nm 네 가지 파장의 다이오드 레이저를 활용한 통증 완화와 흉터 회복 목적의 4등급 레이저테라피 장비인 델라(DELA)를 소개한다.

1,470nm 파장의 다이오드레이저를 활용해 수술 시 조직의 절개와 지혈이 동시에 가능하게 한 수술용장비 니마(NIMA), 그리고 무절개로 방광 및 요도 내 결석을 제거하는 2,100nm 파장의 홀뮴 레이저 홀라(HOLLA)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홀라는 작년 아시아 기업 최초로 FDA 승인(승인명 홀인원 프리마)을 통해 인체용 의료기기 업계에서도 큰 화제가 됐던 장비다.

김정현 대표이사는 “반려동물 시장이 커짐에 따라 반려동물 보호자들의 동물의료 수준에 대한 기대감이 점점 높아지고 있고 수의학계에서도 반려동물의 의료복지에 초점을 맞춘 치료방법들이 각광을 받고 있다” 며” 애닉슨은 시장의 흐름에 맞춰 ‘동물을 위한 새로운 생각’이라는 브랜드 슬로건 아래 인체의료기기 시장에서 축적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반려동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동물 헬스케어 브랜드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카멕스 2020은 동물병원 임상수의사와 반려동물 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하는 B2B 전문전시회다.

기존 동물병원뿐만 아니라 개원을 준비하는 신규 동물병원에 필요한 반려동물 의료기, 의약품, 병원설비, 헬스케어, 펫푸드, 펫용품 분야 기업들이 참가하는 전시회로 2월 22일부터 23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진행된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