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거점 공유 플랫폼 본격 출범!


해외에서 세미나 등 행사를 진행할 때 마땅한 장소를 찾지 못해 고민한 적이 있다면, 앞으로는 그런 걱정을 안 해도 될 것 같다.

중소기업에게 해외 공공기관의 회의실 등을 저렴한 비용에 대여해주는 해외거점 공유플랫폼 서비스가 시작됐기 때문.

중소벤처기업이 마케팅 등 다양한 업무 활동을 위해 수출BI 및 KSC의 개방형 공간 등 해외거점 공공자원을 하나의 사이트에서 통합 예약·사용할 수 있게 하는 공유플랫폼이 본격 조성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수출BI와 KSC(korea Startup Center)를 중심으로 중소벤처기업이 해외거점을 온라인상에서 통합적으로 예약 사용할 수 있게 하는 거점 제공 공유플랫폼 서비스를 올해 8월부터 시범 운영 후 11월 18일 본격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해외거점 공유경제 플랫폼은 2020년 행정안전부의 공공자원 개방·공유 서비스와도 연계되어 공유서비스가 본격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국외 거점제공 공유플랫폼 조성방안은 중소벤처기업 해외진출의 효율적 지원을 위해 지난 ’18년 8월 혁신성장관계장관회의에 상정·의결된바 있다.

이에 따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서 온라인 예약시스템(office. kosmes.or.kr) 구축하여 시범 운영을 거친 후 공유플랫폼 서비스를 개시하게 됐다.

이번 공유플랫폼 서비스 개시를 통해 해외거점 등의 효율적인 이용은 물론 현지 시장정보, IR 행사정보 등 각종 정보에 대한 접근성이 제고되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진출 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이번 해외거점 제공 플랫폼의 출범을 통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활발한 해외 진출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하며, “이번 공유 플랫폼 조성을 통해 성공적인 부처 간 협업 모델도 만들어지기를 바란다”라고 기대를 밝혔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