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서울2019] 애닉슨, 레이저 활용해 애완동물 고통까지 경감




펫서울&카멕스2019에서 레이저 치료를 통해 애완동물의 고통까지 줄여주는 제품이 크게 각광을 받았다.

동물용 레이저 전문기업인 애닉슨(ANIXON)이 선보인 델라(DELA), 니마(NIMA), 홀인원 프리마(Holinwon Prima) 등 3종이 바로 그것이다.

애닉슨(ANIXON)은 인체용 레이저 전문기업인 원텍(주)의 동물 레이저 브랜드로 이번 펫서울&카멕스2019 전시회에서 4가지 파장대의 레이저를 선보였다.

원텍(주)은 미용, 수술용 레이저 의료기기 분야의 세계적인 기업으로 관련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레이저 분야 대표적인 기업이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에 전시한 델라(DELA)는 635nm, 810nm, 915nm, 975nm 네 가지 파장의 다이오드 레이저로, 조직에 레이저를 원하는 깊이로 침투시켜 효과적이고 안정적인 치료 결과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니마(NIMA)는 2018년 4월 식약처로부터 반도체레이저수술기로 품목 허가를 받은 1470nm 다이오드 수술용 레이저다.

다이오드 레이저는 신경 및 조직에 대한 전기 자극이 없어 동물이 겪는 고통 및 감염 가능성을 줄여 수술 후 회복시간이 짧다.

홀인원 프리마는 홀뮴야그(Ho:YAG)레이저수술기로 절개를 하지 않고 동물의 방광, 신장, 요관 또는 요로의 결석을 제거할 수 있는 제품이다.

플렉시블(Flexible)한 레이저 섬유를 삽입하여 치료하기 때문에 최소침습 수술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애닉슨 노영식 차장은 "레이저를 통해 수술을 하게 되면 절개 수술에 비해 고통도 크게 줄어들고 회복 속도도 현저하게 빠르다"며 "애완동물을 수술할 경우가 있다면 애닉슨의 장비가 큰 도움이 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