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도 '세계일류상품' 선정되려면?


'세계일류상품'으로 인정받으려면 어떤 준비가 필요할까.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이사장 이재화, 이하 조합)은 8월 23일까지 세계일류상품 신청을 받는다.

조합에 따르면 세계일류상품 및 기업으로 선정되면 ▲해외마케팅 지원 ▲조달청 물품구매 적격심사 ▲중소기업청 병역지정업체 선정 ▲기업은행 자금대출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모집대상은 생산제품, 생산기업으로 생산제품은 한국 기업으로 '현재세계일류상품'에 지원하기 위해서는 '생산하는 재화나 서비스'가 세계시장 점유율이 5위 이내이면서 전체 시장에 5%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면 지원이 가능하다.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은 생산제품 중에서 시장성 및 성장성을 평가해 향후 7년 이내 현재세계일류상품으로 전환될 가능성을 가진 제품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조합 관계자는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되면 정부에서 지원하는 혜택도 많지만 그보다도 브랜드가치가 크게 올라갈 것”이라며 “관심이 있는 기업은 서둘러 신청을 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신청서류는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 선정 신청서 ▲사업등록증 사본 ▲의료기기제조허가증 사본 ▲신청서 내용을 증명할 수 있는 근거자료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서 등이다.

우편은 8월 23일 도착분까지 유효하고, 이메일(박정민 부장, 070-8892-3724, jmpark@medinet.or.kr)은 당일 18:00까지 접수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조합 홈페이지(http://www.medinet.or.kr/?page_id=13390&mod=document&uid=574)를 확인하면 된다. 


한편, 세계일류상품은 10월 중순 추천위원회 심의, 세계일류상품발전심의위원회 심의를 진행해 12월 중 최종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