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메디텍, 케어캠프와 총판 계약…70여 병원에 공급

'HandyRay'...병원 및 약국 유통


라메디텍(대표 최종석)은 최근 케어캠프(주)를 통해 '바늘 없는 레이저 채혈기(HandyRay)'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케어캠프(주)는 지오영의 의료부분 솔루션 계열사다.

해당 제품은 기존 바늘을 이용한 채혈기의 2차감염 위험, 통증 등 단점을 개선한 제품으로 단국대병원 레이저중개임상시험센터 지원을 받아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현재 한국 식약처 승인, 유럽 CE 인증, 미국 FDA 승인을 완료했다.

이번 총판계약에 따라 해당 제품은 국내 70여개 회원 병원을 포함한 전국 병원유통망을 통해 1~3차 병원에 공급된다.

최종석 라메디텍 대표는 “ 케어캠프와 총판계약을 통해 레이저 채혈기의 국내 B2B 시장과 B2C시장에 대한 유통망을 확보하게 됐다"며 "최근 당사 레이저 채혈기가 일본 적십자 기술위원회에 소개돼 좋은 평가를 받아, 일본 혈액원 도입이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어 국내외 유통채널 확대에 따른 사업적 성과가 본격화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