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스마트공장 제조혁신 붐 조성 세미나 개최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향후 2개월간(5월~6월) 스마트공장에 대한 대대적 홍보 등을 통해 지역의 제조혁신 붐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국 각 지역의 중소제조기업들이 스마트공장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제고하고 맞춤형으로 도입할 수 있도록 12개 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19개 제조혁신센터등 이 함께 총 230여 회의 권역별 합동 세미나, 설명회, 수요-공급기업 매칭 데이 등을 개최한다.

각 지역에서 개최하는 다양한 행사에는 스마트공장 도입에 관심 있는 4,700여 개의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5대 권역별 세미나에 참여하는 중소기업들은 스마트공장 도입시 정부지원 내용과 우수사례를 통한 도입효과 등을 상세히 안내받고, 스마트 마이스터 등의 전문가와 1:1 맞춤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중기부는 금번 행사를 통해 지역의 중소기업이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중기부는 그동안, 스마트공장 사업 신청서류를 ’17년 8종, ’18년 4종, ’19년에는 3종(사업신청서, 사업계획서, 사업자등록증)으로 줄이고, 선정 기간도 5주에서 2주로 대폭 단축하여 중소기업의 편의성을 제공한 바 있다.

중기부 김학도 차관은 “스마트공장은 중소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는 중요한 정책이다”고 강조했다.

또, “정보가 부족한 중소기업에 먼저 다가가기 위해 중기부의 역량을 집중한 만큼, 지역의 제조 혁신 분위기가 고조되어 ‘19년도 보급 목표를 조기에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금번 행사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가까운 테크노파크 내에 ‘스마트 제조혁신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