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혁신 청년기업 육성을 위해 관계부처 역량을 한데 모은다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범부처추진단 발대식


예비청년창업자를 선발·지원하는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하는 7개 부처(중기부, 과기부, 국토부, 복지부, 산업부, 여가부, 금융위)가 범부처 추진단을 구성하고 7월 11일(수) D.Camp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범부처 추진단은 앞으로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사업관리, 정책 수립·조정 및 산하기관 간 협력, 창업 기업 모집 선정과 창업기업 사업화 관리·운영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은 혁신 아이디어를 지닌 청년 예비창업자에게 창업사업화 자금(오픈바우처)을 최대 1억원까지 지원한다.

4차 산업혁명 분야 청년 기업 집중 육성을 통한 미래 新성장동력 확보 및 건강한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동 사업은 ▲중기부 기술 창업 全 분야의 창업기업 발굴․육성 ▲과기부는 빅데이터․차세대통신 및 AI, VR 분야 ▲산업부는 지능형 로봇․신재생에너지, 디스플레이, 웨어러블 분야 ▲복지부는 스마트 의료기기/뷰티, 헬스케어․의료기기 분야 ▲여가부는 디지털 혁신기술, 라이프 케어 분야의 여성 창업자 ▲국토부는 자율협력 주행․스마트모빌리티 서비스, 스마트 교통시스템 분야 ▲금융위는 핀테크 분야에 창업자를 선발 지원할 예정이다.

발대식에는 각 부처별로 청년 혁신기업 육성 목표와 계획에 대해 청사진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7개 부처가 청년창업 활성화 및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동 사업에 최선을 다하자는 간이 협약식도 열렸다.

이날 ‘청년 창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의 대장정의 시작을 알리는 청년창업자의 세러모니와 함께 석종훈 중기부 창업벤처실장이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추경사업인 만큼 각 부처가 통합하여 하나의 정부과제를 수행한다는 마음으로 적극적인 사업추진”을 당부했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