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디알젬, 제너레이터 누적 매출 1만대 달성


국내 엑스레이 기업이 한국 의료기기 역사를 새롭게 써내려가고 있어 주목된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의 회원사인 ㈜디알젬(대표 박정병)은 최근 디지털엑스레이의 주요 부품인 제너레이터를 기준으로 1만대 누적 매출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디알젬에 따르면 제너레이터는 고전압발생장치로 엑스선을 발생시키는 핵심 부품으로, 제너레이터 기준으로 국내 3,127대, 해외 6,873대가 판매됐다.

디알젬은 이를 기념하기 위해 지난 5월 25일 구미공장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또 1만 번째 구매 고객인 원정형외과에는 무상보증기간을 1만 시간 연장하는 혜택을 제공하고, 해당 제품을 판매한 대리점에는 100만원의 상품권을 전달했다.

디알젬 관계자는 “국내에 보급된 엑스선 촬영장치가 전체 2만대 정도라는 점, 한해 판매 대수가 1,000대 안팎이라는 점 등을 감안했을 때 1만이라는 수치는 결코 작은 수치가 아니다”라고 1만대 누적 판매의 의미를 강조했다.

한편, 디알젬은 2003년 9월 25일 설립된 엑스레이 기업으로 중국 현지법인과 전세계 80여개국에 대리점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매출액의 70% 이상을 미국, 일본, 독일 등을 포함한 해외시장에서 달성하고 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