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보건산업 창업기업 R&D부터 사업화까지 전주기적 지원”

보건산업진흥원, 제2회 KBIC Start-up Value Up Day 성료
창업기업 간담회서 정부지원 요청에 펀드 운영 및 지원 계획 설명


제2회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KBIC) Start-up Value Up Day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 이하 진흥원)은 5월 17일(목)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주관으로 창업 벤처기업과 투자업체들과 매칭시키는 「제2차 KBIC(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Start-up Value Up Day」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보건산업 창업기업의 IR(기업설명회)을 통한 벤처케피탈과의 네트워크 형성 및 정부 지원 정책 설명회를 겸한 것으로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설립한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에서 진행한 두번째 투자유치설명회(IR) 행사다.

1부는 발표에 참여하는 창업기업과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진흥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관계자가 모여 간담회를 진행했다.

기업들은 “보건산업 창업기업은 장기간의 연구개발로 인해 자금이 항상 부족하여 임상시험 진행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절실하다”, “전체적인 사업화에 대한 시스템의 부족함을 느낀다", "제품화를 위해선 GMP, 기술문서, 인증 등 뿐 아니라 해외수출 시장에 대한 전반적인 정보 및 정부지원사업에 대한 정보도 너무나 부족하다", "기업에서는 매출로 이어져야 생존 하는데 R&D에서 끝나는 경우가 많다” 등 창업기업으로서의 고충 등에 대해 토로했다.

진흥원 엄보영 산업진흥본부장은 “보건복지부에서는 보건산업분야 창업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펀드를 조성해 초기창업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이외에도 전주기적인 사업화에 대해서는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의 PM(Project Manager)을 통한 전담관리 및 지원프로그램을 적극 이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2부 투자유치설명회에는 총 6개의 기업이 발표를 진행했다. 

발표전 투자자와 함께 사전멘토링을 진행하여 발표자료의 완성도를 높였으며, 발표현장에 창업기업 관련분야 의료인(MD)을 자문위원으로 초빙하여 의료현장에서 느끼는 창업기업의 아이템에 대한 발언 및 논의를 진행했다.

KBIC(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Start-up Value Up Day행사는 매월 3째주 목요일 오후 4시에 시작되는 정기 기술설명회로, 오는 6월 행사는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에서 발굴한 우수기업이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7월에는 공개모집 후 자체평가를 통과한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