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중기협동조합, 패러다임 변화를 모색한다

더불어민주당, 中企협동조합 운동 패러다임 전환 정책토론회 개최


중소기업협동조합의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자리가 열렸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은 5월 16일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중소기업협동조합 운동 패러다임 전환 국회 토론회'를 열였다.

이번 토론회는 민주당 중소기업특별위원회(위원장 권칠승 국회의원), 중소기업연구원 공동으로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지난 50년간 산업화 시대 경제개발의 첨병이었지만 지금은 4차산업혁명 등으로 인해 정체기에 빠진 중소기업협동조합의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해서 마련됐따.

이날 연자로 나선 김동열 중소기업연구원장은 “중소기업협동조합, 과거로부터의 성찰 그리고 미래”라는 주제 발표를 진행했다.

김 연구원장은 “중소기업 네트워크 조직으로서의 중소기업협동조합의 가치는 더욱 중요해지고 있으며, 협동조합의 지속가능한 성장과 발전을 위해 협동조합의 자발적인 노력은 물론 정부, 중소기업중앙회 등의 역할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중소벤처기업부 내 중소기업간 네트워크화 및 협업화를 촉진하고 관련 시책을 정비하기 위한 중소기업협동조합 전담기구인 ‘(가칭)협업지원국’설치를 제안했고 회원구조를 다양화하고 중소기업 新 성장 산업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을 정관에 추가하여 수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원장은 “중소기업협동조합 진흥기금(가칭)을 설치해 중소기업에게 가장 긴요한 ‘자금’이 지원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앞서 권칠승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중소기업간 협업사업을 활성화하여 국민경제가 혁신성장 할 수 있기 위해서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 활발하게 활동해야 한다”며 “동일 업종간 협업은 물론 이업종간 협업도 활성화하기 위한 협동조합의 체질개선을 준비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박성택 중앙회장 역시 “협동조합은 중소기업이 단독으로 실시하기 어려운 사업을 규모화를 통해 가능케하고 다른 업종간 융・복합이 어우러지는 ‘더불어 잘사는 경제생태계’구축을 위한 주요한 플랫폼”이라며 “사회적 부가가치가 창출되는 협업생태계 구조로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업계 및 국회, 정부 등과 함께 미래의 청사진을 그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정책 토론회의 주요 내용은 중소기업중앙회 홈페이지(http://www.kbiz.or.kr)에 게재될 예정이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