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한국이앤엑스, 전시사업 최초로 100만불 수출탑 수상




한국이앤엑스(회장 김충한)가 전시산업 분야 최초로 1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다.

지난 5일 무역의날 시상식에 낯익은 이름 하나가 올라왔다.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과 함께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를 주최하고 있는 한국이앤엑스가 바로 그것.

한국이앤엑스는 KIMES3개의 유망전시회인 KOBA, KOPLAS, K-PRINT를 통해 국내 전시 참여 기업으로부터 연간 73,200만불 수출상담과 17,230만불 수출계약 성과를 이끌어 내고있다는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이앤엑스에 따르면 전시산업은 무역진흥은 물론 고용창출에 큰 효과를 지니는 산업이다.

국내의 각종 전시회에 참관객수가 연간 1천만명이 넘고 고용인원도 연간 2만 6,000명을 상회하는 등 파급효과가 크다는 것.

한국이앤엑스 김정조 부사장은 "1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만족하지 않고, 해외 바이어가 찾는 전시회 육성을 통하여 300만불, 1000만불 이상을 수출할 수 있는 전시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한국이앤엑스는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시회(KOBA), 국제플라스틱,고무산업전(KOPLAS), K-PRINT 4개의 전시회를 주최하고 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