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녹십자엠에스, 당화혈색소 측정 신제품 출시…CE인증 획득

유럽 및 글로벌 시장 공략 본격 시동


녹십자엠에스(대표 김영필)는 자체 개발한 전자동 당화혈색소(HbA1c) 모니터링 시스템 'GREENCARE A1c(그린케어 에이원씨)' tls 26일 밝혔다.

이번에 녹십자에게 개발한 그린케어 에이원씨는 당뇨 관리의 중요한 지표인 당화혈색소의 확인이 가능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을 이용하면 개인용 혈당측정기와 달리 식사 등 외부 환경에 영향을 받지 않고 당뇨환자에 상태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해당 기기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수출 허가에 이어 최근 유럽 수출에 필요한 CE인증을 받았다.

그린케어 에이원씨는 기존 수동식 제품과 달리 혈액 샘플 채취부터 당화혈색소 측정 결과, 인쇄까지 모든 과정이 전자동으로 이뤄진다.

또 측정 과정에 필요한 시약이 여타 제품과 달리 실온 보관이 가능하고, 터치스크린과 다국어 음성안내 등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녹십자엠에스는 그린케어 에이원씨가 미국 당화혈색소 표준화기구(NGSP)와 국제임상화학회(IFCC)의 표준 인증을 확보해 우수한 성능을 인증받은 만큼 조만간 정식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녹십자엠에스 김영필 대표는 "그린케어 에이원씨는 품질과 가격경쟁력을 모두 갖춘 제품”이라며 “유럽 CE 인증과 기존 HbA1c(당화혈색소 측정기)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수출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