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바디텍메드, 대장암 진단기기 FDA 허가 취득



국내에서 개발한 대장암 진단검사기기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허가를 획득했다.

바디텍메드(대표 최의열)은 10일 자사의 대장암 진단 검사 기기 '아피아스 iFOB'가 FDA 인허가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아피아스 iFOB는 환자의 분변으로 대장암을 간단하게 진단할 수 있는 의료기기다. 

환자의 분변을 샘플 채취기에 넣은 후 이를 검사실에 발송하면, 검사실에서 이를 장비에 장착한다. 이후 모든 과정이 자동으로 처리되고 결과까지 나온다.

바디텍메드 관계자는 "자회사 이뮤노스틱스의 판매망을 통해 미국 판매를 할 것"이라며 "아피아스 iFOB 제품으로 기존 대형 의료기관의 검사 시장을 공략하고,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장암은 2014년 기준으로 미국에서만 약 14만명의 신규 환자와 약 5만4000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하는 질병이다.

한편, 올해 빈혈검사 기구와 갑상선 기능 검진 제품의 미국 FDA 인허가를 취득할 계획이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