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식약처장, 유영진 전 부산 약사회장


식품의약품안전처장에 유영진(59) 전 부산광역시 약사회장이 낙점됐다.

경남 통영 출신인 유 처장은 검정고시를 거쳐 부산대 약대 제약학과에 입학했다.

대학 졸업 후에는 공해추방시민운동협의회 지도위원, 부산시약사회 총무위원장과 부회장 등을 지냈다.

유 처장은 부산시 약사회장을 두 차례(27·28대) 역임하고 대한약사회 부회장을 맡는 등 사회에 약사직능의 역할을 알리는데 노력해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부산지부 후원회장과 포럼지식공감 상임공동대표를 맡는 등 사회 활동도 적극적으로 펼쳤다.

오랜 기간 더불어민주당과의 인연을 맺으며 정치적 활동도 펼쳤다.

지난해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후보 공천을 받았으나 뒷번호(20번)로 국회 입성엔 실패했다.

이번 대선 과정에서는 더불어민주당 부산선거대책위원회 특보단장을 맡아 문재인 당시 대선후보를 지원했고, 약사포럼 공동대표를 맡아 약사들의 보건의료정책 제안 활동도 이끈 바 있다.

청와대는 유 처장에 대해 "국민 보건 향상과 서민의 권익보호를 위한 다양하고 많은 활동에 매진해 왔으며, 안전한 식ㆍ의약품 관리를 통해 국민건강을 책임질 적임자"라고 설명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