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중소기업청, 창업선도대학 기술창업자 모집

예비창업자, 3년 이내 창업기업가(팀) 2차 320명 내외 선발



40개 창업선도대학이 4차 산업혁명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선도할 예비 글로벌기술창업자를 찾아나선다.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은 전국 40개 창업선도대학에서 7월 3일부터 21일까지 3주 동안 2017년도 창업아이템사업화 (예비)창업자 2차 모집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2차 모집에서는 총 320명 내외를 선발할 예정이며, 후속지원과 지난 4월 마감한 1차 모집에서 선정된 703명을 포함하여, 금년도에 총 1,206명의 (예비)창업자를 지원할 계획이다.

금년 창업선도대학 모집분야는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기술중심”과 일반 ”아이디어 중심“으로 구분하며, 그 중 기술창업자 육성 목표*를 17년 전체 창업자의 40%(400개 창업팀)이상으로 상향 설정하고,

창업팀 구성과 투자유치 요건 등을 충족한 전문기술과제에 대해, 최대 1년간, 1억원 한도까지 사업화자금을 확대지원하여, 교수, 석․박사, 연구원 등 전문기술인력의 창업을 유도할 예정이다.

이번 모집을 통해 선정된 창업자는 총 사업비의 70%이내에서 최대 1억원까지 시제품 개발비, 마케팅 등의 사업비와 창업교육, 인프라를 지원하고 입소형 창업선도대학은 창업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특히, ‘바이오 특화 창업선도대학’으로 선정된 울산대는 전체 선정규모의 50% 이상을 바이오 분야 창업자로 선정하고, 서울아산병원 인프라(공간, 장비, 멘토링 등)를 활용하여 중점 지원한다.

아울러, ’11년부터 ’16년까지 창업아이템사업화를 성공적으로 완료한 창업자를 대상으로 창업아이템 성능개선 및 마케팅 등에 필요한 자금을 최대 3천만원까지 지원하는 후속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금년 창업아이템사업화 후속지원 창업자 선발 규모는 180명 내외로 창업자는 7개월 동안 총 사업비 내에서 지원분야별 과제를 자유롭게 선택하여 사업을 수행할 수 있다.

지원분야별 과제는 ▲제품 성능개선(시제품 보완, 인건비) ▲홍보‧마케팅(전시참가, 홈페이지, 영상, 카탈로그 제작) ▲지식재산권 및 인증 등이다.

우수 창업자 발굴을 위해 전체 200회 이상(대학별 5회 이상)의 설명회를 집중 개최하여 전국적인 창업붐을 조성할 예정이다.
대학별로 “원스톱 창업상담창구”를 본격 운영하여 유망 창업가의 창업수요에 대응하고, 창업선도대학의 기술창업스카우터*(509명)를 통해 유망 기술창업자를 적극 찾아 나설 예정이다.

2017년 창업선도대학 창업아이템사업화 2차 및 후속지원 프로그램에 신청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는 7월 21일(금) 오후 6시까지 K-스타트업(http://www.k-startup.go.kr)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을 완료해야 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소기업청, 각 창업선도대학 또는 K-스타트업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