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cal Devices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발행 웹진

원텍, ‘PICOCARE 450’ 레이저 식약처 허가 받아

피부미용 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원텍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피코세컨드(Picosecond)기반 레이저 의료기기 ‘PICOCARE 450(피코케어 450)’ 제조품목허가를 받아 판매에 돌입한다고 31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피코(Pico)는 나노(Nano)보다도 작은 1조분의 1을 의미하는 단위로, 레이저에서 피코세컨드는 펄스 폭(Pulse Width)이 1조분의 1초 레벨이 될 정도로 짧은 간격으로 레이저가 출력됨을 의미한다.

이에 짧은 시간의 높은 조사력으로 색소를 매우 잘게 부술 수 있으며, 치료 횟수가 적고 주변 조직의 손상을 줄여 통증이나 부작용 완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회사는 전했다.

이러한 장점을 통해 성능면에서도 국내의 다른 글로벌 회사와의 경쟁에 자신감이 생겼다고 회사는 강조했다.

원텍 김정현 대표이사는 “피코케어 450은 1064㎚와 532㎚, 585㎚, 595㎚, 660㎚ 등 멀티 파장을 구현해서 다양한 문신을 적은 횟수로 제거할 수 있다”며 “레이저 토닝, 홍조 치료 및 피부 재생에도 효과가 있다. 특히 검정색뿐만 아니라 다양한 색상의 문신 제거가 가능하며, 색소 입자를 선택적으로 제거해 피부 조직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했다.

이어 “기존 시술 횟수보다 줄어든 시술 횟수와 빠른 시술 시간으로 환자와 의사 모두에게 환영 받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정상 기자 sang@medinet.or.kr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2017 . Powered by Blogger.